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ㆍ충남 주요기사
中企 84%, 일자리 추가경정 예산안 ‘찬성’중소기업중앙회, 220개사 중기 대상 ‘의견 조사’ 실시
  •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
  • 승인 2017.07.03 09:52
  • 댓글 0
   
▲ 정부조직법 개정안 처리시기에 대한 의견.(사진=중기중앙회 제공)
【대전=서울뉴스통신】 조윤찬 기자 = 중소기업중앙회가 중소기업 220개사를 대상으로 지난 6월 22일부터 23일까지 ‘2017년 일자리 추경에 대한 중소기업 의견 조사’를 실시한 결과 10곳 중 8곳의 중소기업이 새정부의 일자리 창출, 일자리 여건 개선을 위한 추가경정 예산안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경안에 찬성하는 가장 큰 이유로 ‘청년일자리 창출 등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에 도움’(42.4%)을 가장 많이 꼽아 많은 중소기업들이 정부의 중소기업 일자리 문제해결에 대한 정책 방향에 공감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 신설을 포함한 정부조직법 개정안 처리 시기에 대하여 응답기업의 과반수 이상(56.8%)이 ‘조속한 처리 필요(6월 임시국회내 또는 6월 중 처리 안되는 경우 7월 임시국회 개회 등)’라고 응답, 대선 공약에 반영된 중소기업 정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중소벤처기업부를 신설하는 내용의 정부조직 개편안이 7월내에 처리되기를 희망했다.

김경만 경제정책본부장은 “중소기업계는 우리나라 경제 체질 개선을 위한 새정부 일자리 정책에 적극 참여하고자 성과공유제 확산, 근로환경 개선과 ‘좋은 중소기업’ 표준모델 마련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라며 “이번 정부의 추경이 마중물 역할을 통해 경제 전반에 효과가 확산돼 경제의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노·사·정 모두의 협력과 여야간 협치가 필요한 때이다”고 말했다.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  ycc925@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