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Vertical View
시바신에게 우유로 기도중인 힌두교 성직자8월 23일까지 네팔 카트만두 파슈파티나트 힌두교 사원에서 진행되는 '슈라완 솜바르' 축제
  • 서울뉴스통신 편집부
  • 승인 2018.08.01 07:18
  • 댓글 0
   
▲ 한 힌두교 성직자가 지난 달 31일 네팔 카트만두 시바 사원에 있는 시바신에게 우유를 제공하고 있다.(사진 = 신화통신 수닐 샤르마)

【카트만두(네팔)=신화통신 수닐 샤르마/서울뉴스통신】 = 네팔 카트만두에 위치한 파슈파티나트 힌두교 사원에서 '슈라완 솜바르' 축제가 지난달 23일부터 한 달간 열리고 있다.

'슈라완 달'은 파괴와 창조의 신인 시바신에게 행복과 번영을 기원하는 힌두교의 상서로운 달이다. 시바신을 숭배하고 가족의 행복을 기원하는 이 축제에서 힌두교 성직자들은 우상인 시바신에게 우유로 기도한다.

한 힌두교 성직자가 지난 달 31일 네팔 카트만두 시바 사원에 있는 시바신에게 우유를 제공하고 있다.(사진 = 신화통신 수닐 샤르마)

 

서울뉴스통신 편집부  snapress@snakorea.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통신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