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Photo inside
외식업계, 여름철 입맛 돋우는 비빔밥해산물과 건강 재료 활용 … 특색 있는 비빔밥 메뉴에 '밥 한 공기 뚝딱'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8.08.01 17:24
  • 댓글 0
   
▲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은 해산물을 활용한 비빔밥을 선보였다.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식욕이 없는 여름철 해산물과 각종 나물들을 활용한 비빔밥이 입맛을 돋워주는 메뉴로 주목 받고 있다.

다양한 재료들을 넣어 비벼먹는 비빔밥은 재료에 따라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어 입맛이 떨어지는 여름 시즌에 먹기에 특히 안성맞춤이다.

외식 기업 디딤이 운영하고 있는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은 해산물을 활용한 비빔밥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대표 메뉴인 꼬막 비빔밥부터 멍게, 바지락, 밴댕이회, 한치 등 신선한 해산물로 바다 향 가득한 비빔밥을 제공하며 차별화를 이루고 있다.

특히 꼬막 비빔밥은 숙성 간장, 100% 통깨 참기름, 청양고추에 맛과 품질이 좋은 벌교꼬막이 더해져 꼬막 특유의 맛과 물리지 않는 매콤 짭짤한 맛의 조화가 돋보인다.

'바르다김선생'은 달래향 간장소스로 맛을 내는 '달래간장비빔밥'을 판매하고 있다.

'바르다김선생'은 달래향 간장소스로 맛을 내는 '달래간장비빔밥'을 판매한다.

비빔밥 메뉴에는 호박, 버섯, 당근, 상추, 고기, 계란지단 등 건강한 식재료를 넣었으며 고추장 양념이 아닌 달래향이 가미된 간장소스로 맛을 낸다는 점이 다른 비빔밥과의 차별점이다.

간장소스로 인해 자극적이지 않고 밥에 들어간 재료 본연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다양한 연렁층이 먹기에 안성맞춤이다.

본아이에프에서 운영하는 '본죽&비빔밥 카페'에서는 제철 식재료로 맛을 낸 '맥적구이열무비빔밥'을 여름 한정 메뉴로 출시했다.

'본죽&비빔밥 카페'에서는 제철 식재료로 맛을 낸 '맥적구이열무비빔밥'을 여름 한정 메뉴로 출시했다.

맥적구이는 과거 세종대왕이 체력보강을 위해 먹은 '행궁밥상' 메뉴로 기력을 보충하는데 도움을 주며, 열무 역시 원기회복과 항암효과에 좋아 여름철 별미이자 건강한 비빔밥 메뉴로 소비자에게 어필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비빔밥은 함께 들어간 재료들이 어울러져 나오는 맛이 매력적인 메뉴로 비빔밥 하나 만으로도 맛과 건강을 챙길 수도 있다"며 "특히 더운 여름 입맛이 없을 때 먹기 제격인 만큼 외식업계에서 특별하고 차별화된 비빔밥을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