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주요기사
[항공] 대한항공 오사카 노선 14일부터 부분 운항 재개14일부터 20일까지 김포/간사이 왕복 2회 · 인천/간사이 왕복 1회 등 …일일 총 3회, 6편 규모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8.09.13 19:54
  • 댓글 0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21호 태풍 '제비'의 영향으로 지난 5일부터 폐쇄되었던 일본 오사카 간사이공항이 오는 14일부터 부분적으로 재개됐다.

이에따라 대한항공은 14일부터 20일까지 오사카 노선에 대해 부분적으로 정기편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김포/간사이 왕복 2회, 인천/간사이 왕복 1회 등 일일 총 3회, 6편 규모다.

20일 이후 운항 여부는 간사이 공항 터미널 시설 복구 상황에 따라 승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확정되는 대로 재 공지 안내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태풍으로 인한 간사이 공항 터미널 폐쇄로 지난 5일부터 13일까지 오사카 노선에 대해 전면 운항 중단한 바 있다.

현재 나고야, 오카야마, 후쿠오카 등 주변 공항에 대형기를 투입해 오사카를 오가는 승객들을 수송 중이며, 5일부터 13일까지 총 5천720석 규모 기를 추가 공급한다.

오사카 정기편 운항이 정상화 되기 전인 14일부터 20일까지 인근 노선인 나고야, 나리타 노선에 대형기를 투입해 1천30석 규모로 공급을 추가 증대할 계획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현재 간사이 공항과 주변 지역 복구가 완전히 이루어지지 않아 시내와 오가는 교통편이 불편한 것을 고려, 간사이 공항에 도착하는 승객들 대상 셔틀버스를 포함한 대중교통 이용 안내문을 배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예약된 승객들 대상 현지 출발 시 사전 안내 메시지를 전달하는 등 SNS 및 홈페이지, 콜센터 등을 통한 적극적인 안내로 승객 불편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