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충북도, 올해 4월부터 어르신 기초연금 최고 30만원 지급소득하위 20%에 해당하는 어르신 대상 인상 지급
  •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
  • 승인 2019.01.12 14:17
  • 댓글 0
   
▲ 충청북도브랜드 슬로건
【충북=서울뉴스통신】 문병철 기자 = 충북도는 올해 4월부터 만65세 이상 어르신에 대하여 지급하는 기초연금이 최고 30만원으로 인상되고, 1월부터는 선정 기준액이 어르신 단독가구일 경우 월소득 137만원, 부부가구는 219만원으로 상향 적용된다고 12일 전했다.

기초연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직접적이고 실질적인 소득보장 혜택 부여로 빈곤완화 및 노후생활 안정을 위해 만65세 이상 어르신 중 소득수준이 하위 70%에 해당하는 사람에게 지급한다.

선정 기준액은 전체 어르신의 소득 분포, 임금상승률, 지가, 물가상승률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산정한다.

매월 지급되는 기초연금은 2017년 최고 20만원에서 지난해 9월부터 25만원으로 올랐으며, 올해 4월부터는 30만원으로 인상될 예정으로 재산과 소득규모(소득인정액)에 따라 차등 지급한다.

보건복지부는 최저임금 인상률 등을 반영해 올해 기초연금 지급 대상자 선정 기준액을 올린다고 지난해 12월 발표한 바 있다.

기초연금 선정 기준액은 어르신 단독가구 기준으로 지난해 131만원에서 137만원으로, 부부가구는 209만 6,000원에서 219만 2,000원으로 상향 조정됐다.

어르신 가구의 소득과 재산은 각종 경제지표 변동, 65세 신규 전입 등으로 해마다 변동된다.

보건복지부에서는 이를 반영해 선정 기준액을 매년 1월 조정해 왔다. 기초연금은 본인이나 배우자, 자녀, 형제자매, 8촌 이내 혈족(4촌 이내 인척), 사회복지기관장 등이 읍·면·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충북도 관계자는 “올해 기초연금 지급 대상자는 185천명, 지급액은 5,4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며, 지급 대상 어르신들이 빠짐없이 신청하여 기초연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안내 및 홍보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  mbc0327@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