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주요기사
서울시,빗물 이용 시설 설치비 90% 지원…올해 130개소 지원버려지는 빗물, 조경용수나 청소용수로 재활용 · 수돗물 사용 절감효과 기대… 13일부터 신청 받아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2.12 11:09
  • 댓글 0
   
▲ (사진 = 서울시)

▶2톤 이하 소형빗물이용시설 120개소…자치구 선착순 접수
▶15톤 내외 학교 및 공동주택 10개소…서울시 심사 선정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서울시가 버려지는 수자원인 빗물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빗물이용시설 설치비 90%(기준설치비 대비)를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소형 빗물이용시설의 지원 금액 한도는 크기에 따라 최소 201만9천원에서 최대 240만6천원까지, 학교 및 공동주택의 경우 최대 2천만원까지로 신청자는 설치비의 10%만 부담하면 된다.

빗물이용시설은 지붕 등에 내린 빗물을 저장탱크에 모아 활용할 수 있는 시설이다. 이렇게 모아진 빗물은 텃밭에 화단을 조성하거나 마당을 청소하는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어 수돗물 사용 절감 효과가 있다.

설치를 원하는 시민은 신청서류를 작성해 해당 자치구(소형 빗물이용시설) 및 서울시(학교 및 공동주택)에 13일(수)부터 신청하면 된다.

시는 2007년부터 빗물이용시설 설치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4억6400만원 예산을 배정해 소형 빗물이용시설 120개소, 학교 및 공동주택에 10개소를 지원한다.

소형 빗물이용시설은 자치구별 지원대상수의 불균형을 해소하고자 자치구별로 4개소를 배정해 사업을 추진한다. 4월 30일까지 신청이 마감되지 않은 경우 자치구 구분 없이 지원대상자를 확정한다.

또한, 빗물마을로 선정된 도봉구(창3동 533번지 일대), 은평구(불광2동 422-20 일대), 구로구(구로동 443번지 일대) 사업지 내 주민들을 대상으로 20개소를 별도 배정하여 사업효과를 높인다.

소형 빗물이용시설은 자치구에서 적합성 검토 후 서울시에서 지원대상을 확정하며 신청자가 많을 경우 사업이 조기에 종료될 수 있다.

학교 및 공동주택의 경우 4월 30일까지 서울시로 접수 후, 5월 선정위원회를 통해 지원대상 10개소가 선정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물순환정책과(2133-3854)나 해당 자치구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정훈모 서울시 물순환정책과장은 "기후 변화로 물부족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요즘, 빗물이용시설을 설치하면 물을 절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환경을 살리는 일에도 동참할 수 있다"면서 "평소 빗물을 활용하기를 원하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료 = 서울시)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