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News in picture
롯데百, '플라워 마켓 바이 소공원' 팝업 운영5월까지 본점 지하 1층 코스모너지 광장에 마련 …자연 활용한 고객 힐링 공간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2.22 13:53
  • 댓글 0
   
▲ 플라워마켓 조감도.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롯데백화점이 봄맞이 준비에 나섰다.

롯데백화점은 22일부터 5월 중순까지 본점 지하 1층 코스모너지 광장에서 플라워 마켓 테마의 '플라워 마켓 바이 소공원'을 팝업스토어 형태로 운영한다.

'소공원'은 롯데백화점이 지난 해 도심 속 작은 공원이라는 테마로 분당점과 안산점에 각 '가드닝 브런치 카페'와 '복합 문화공간 옥상 공원'으로 오픈 한 바 있으며, 다양한 플랜테리어(Plant+Interior)를 제안하며 고객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7일부터 '플라워 쇼(Flower Show) 봄에는 매일 그대 花(화)'라는 봄 이미지를 활용한 디자인테마를 전 점에 적용, 봄소식을 시각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이번에 본점에서 진행하는 '플라워 마켓'은 롯데백화점의 복합 문화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는 소공원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진행하며, 고객들이 단순히 보고 지나가는 연출 공간이 아닌 반려식물을 보고 직접 봄 테마를 느끼고 체험하는 공간이라는 특징이 있다.

또한, 기간별로 특정 데이 마케팅도 접목해 22일(금)부터 화이트데이인 3월 14일(목)까지는 '그녀를 위한 선물' 테마로, 3월 15일(금)부터 식목일 4월 5일(금)까지는 '나에게 맞는 반려식물 찾기', 4월과 5월에는 각 '봄, 봄, 봄 플라워 마켓'과 가정의 달을 맞아 '따뜻한 마음을 전해요' 테마로 관련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하철과 연결돼 고객들의 이동량이 많은 코스모너지 광장에 '플라워 마켓'을 운영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식물원에 와 있는 느낌을 전함과 더불어 코스모너지 광장이 단순히 지나가는 통로가 아닌 자연을 느끼며 힐링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된다.

22일 오픈한 '플라워 마켓'은 싱그러운 봄 테마에 걸맞게 다양한 가드닝 제품들도 판매한다. 대표적으로, 잎 라인과 색이 우아한 대표적인 공기 정화 식물인 '문샤인'을 1만 9천원에, 손으로 쓰다듬으면 특유의 향을 발산하고 동글동글한 잎과 쭉쭉 뻗은 줄기가 특징인 '유칼립투스'를 3만 6천원에 선보인다.

롯데백화점은 '플라워 마켓' 오픈을 기념해 22일(금)부터 3월 21일(목)까지 3만원 이상 구매 고객들에게 사은품을 증정하고, 미니생화 꽃다발과 히아신스 화분 등을 1만원 균일가에 판매하는 '만원의 행복' 이벤트와 SNS 인증샷/해시태그 이벤트 등 고객들이 플라워 마켓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 남정연 테넌트MD팀 책임은 "고객들이 봄을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본점 코스모너지 광장에 소공원과 콜라보한 플라워 마켓을 팝업스토어로 운영하게 됐다"면서 "많은 고객들이 롯데백화점에 방문하셔서 다양한 반려식물도 만나고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시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 제공 = 롯데백화점)
(사진 제공 = 롯데백화점)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