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h o tㆍ연예
가수 지코, 서울시 홍보대사 된다서울시, 지코와 함께 서울의 매력 널리 알릴 계획 …지코, "평소 문화, 멘토링에 관심 많아"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3.03 17:29
  • 댓글 0
   
▲ 가수 지코.(사진제공 = KOZ엔터테인먼트)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가수 지코가 서울시 홍보대사(이하 서울홍보대사)로 위촉된다.

3일 서울시에 따르면 4일(월) 오후 3시 서울특별시청에서 가수 지코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한다고 전했다. 이날 지코는 위촉패를 받고 서울시 홍보활동을 시작한다. 그는 "문화, 청년 멘토링 분야에 관심이 많다. 그동안의 경험을 함께 나누고 성장하는 역할을 기대한다. 주어진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울홍보대사는 서울시의 최우선 가치인 '시민소통'의 가교 역할을 위해 활동하는 사람을 말한다. 방송, 건축, 문화, 예술 등 다채로운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서울홍보대사는 이번 신규 위촉으로 총 38명이 된다.

서울시는 2019년 '서울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서울을 이야기 하는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기획과 채널들을 통해 서울홍보대사의 활동을 공유하고 보다 깊이 있는 시민소통의 장을 열 예정이다. 서울홍보대사는 시민의 꿈과 희망을 대변하는 역할로서 서울시를 알리고 시정을 홍보한다.

홍보대사 위촉 제안을 받은 가수 지코는 "서울시에 사는 시민으로서 서울홍보대사가 되어 기쁘고 영광스럽다"며, "앞으로 서울시의 다양한 사업 과 정책들을 많은 시민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활동하겠다"라는 포부를 말했다.

지코는 지난 2011년 아이돌그룹 '블락비'의 리더로 데뷔. 그룹활동 뿐만 아니라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협업을 통해 폭 넓은 음악 작업 및 방송 활동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2019년, 기획사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 CEO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상반기에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다.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