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경마] 한국마사회 유도단, ‘순천만 국가정원컵 전국 유도대회’에서 금2·동2 획득
  • 조필행 기자
  • 승인 2019.03.14 17:59
  • 댓글 0
   
▲ 한국마사회 유도단 김임환 선수.(사진 제공 = 한국마사회)

【서울=서울뉴스통신】 조필행 기자 =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유도단이 11일(월)부터 13일(수)까지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진행된 ‘2019년 순천만 국가정원컵 전국 유도대회’에서 금메달 2개, 동메달 2개를 목에 걸었다.

김임환 선수는 남 일반부 66kg 결승에서 신호(대구시청)를 누르기 한판승으로 꺾으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재윤 선수는 발목부상에도 불구하고 남 일반부 100kg 대회에서 투혼을 보여주었지만 원종훈(양평군청)에게 아쉽게 패하며 값진 동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지난 2월 한국마사회 유도단에 새롭게 입단한 김잔디 선수와 조목희 선수가 좋은 성적으로 주목받았다. 김잔디 선수는 여 일반부 57kg급 결승에서 김지수(경북도청)를 발목받히기 한판으로 꺾고 우승했다. 조목희 선수도 여 일반부 63kg급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어, 두 선수 모두 메달 획득에 성공했다.

한국마사회 관계자는 “한국마사회는 이경근 감독, 김재범 코치 등 유능한 지도자들의 체계적인 훈련 프로그램 등 선수들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선수들이 마음껏 기량을 펼쳐 계속 승전보를 계속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임환, 김잔디 선수는 오는 4월 아랍 에미리트 푸자이라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 선수권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유도단 새얼굴 김잔디 선수.(사진 제공 = 한국마사회)

조필행 기자  pil33@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