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톱 기사
서울시 택시 앱미터기 도입 박차…택시업계 4차 산업혁명 선도기존 기계식미터기 대체…최신 ICT 기술 접목한 서울형 앱미터기 도입 추진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3.27 17:58
  • 댓글 0
   
▲ 차량 거치형 안드로이드 기반 단말기.

▶지하주차장, 터널 등 GPS 음영지역 감안한 GPS+OBD 하이브리드형
▶22일 규제샌드박스 신청…6월부터 7천대 규모 시범운행 목표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서울시는 택시 카드결제단말기 운영회사인 한국스마트카드(대표이사 김태극)와 함께 기존의 기계식미터기를 대체하는 GPS기반의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를 개발, 지난 22일 서울택시운송사업조합과 함께 규제샌드박스를 신청했다고 27일 밝혔다.

해외의 경우 우버, 그랩, 리프트 등 승차공유서비스에서는 스마트폰 GPS 기반의 앱미터기를 통해 실시간으로 승객과 차량을 매칭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서울시에서도 2015년 고급택시 도입 당시 규제개선을 통해 GPS 앱미터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바 있다.

다만, GPS 음영지역, 터널 및 지하차도, 지하주차장에서의 택시요금의 정확한 산정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많아 일반택시로의 확대에 대해서는 신중한 접근이 필요했다.

서울시와 한국스마트카드에서는 이러한 한계점을 보완하여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을 개발하였으며,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의 장점으로 세가지를 들었다.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 화면.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는 기존 스마트폰 GPS기반 앱미터기가 터널, 지하 주차장, 빌딩사이 등 GPS수신 불안정 지역에서 데이터 왜곡으로 거리 오차가 발생한다는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GPS 수신 불안정 지역은 OBD 장치로 바퀴회전수에 따른 거리를 산정해 오차를 0에 가깝게 산정하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OBD를 보조장치로 연결하여 곡선형 터널인 세종포천고속도로의 구리터널 구간 테스트 결과에서는 오차율이 0.25%인 것으로 나타났다.자동차관리법 상 기계식미터기의 허용오차 범위는 4%이내다.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의 또하나의 장점은 기존 카드결제 단말기와 통합하여 서비스 된다는 점이다. 기존 승차앱에서는 개인의 스마트폰에 앱을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으나, 택시 요금은 공공성이 강하여 개인 스마트폰을 통해 요금을 산정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하여 보안성과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카드결제기와 통합하여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택시기사는 별도의 미터기를 따로 장착할 필요가 없어지며, 택시 방범, 빈차 표시등도 같이 자동연동되어 사고 위험성과 인위적 승차거부도 낮출 수 있다.

시와 한국스마트카드가 개발한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가 도입되면, 요금조정시 새로운 요금체계를 원격 조정을 통해 동시에 일괄적용이 가능하여 요금조정시마다 되풀이 되었던 개정비, 교통혼잡비 등 사회적 비용 절감은 물론, 현행 기계식미터기에서 불가능하였던 서비스인 시계외요금 자동할증, 시간대별 차등 요금제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되어 향후 택시 수급불균형 조절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 메인.

규제샌드박스를 신청한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는 과기부의 신기술‧서비스 심의위원회를 통과하게 되면, 6월 실제 시범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규제샌드박스 임시허가 제도를 통한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는 서울택시의 10% 정도인 7천대에 적용할 계획이며, 2년 임시허가기간 동안 앱미터기 검정 기준 마련, 앱미터기 운영을 위한 제도개선을 국토교통부와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스마트카드사의 조동욱 모빌러티 사업부문장(상무)은 "'하이브리드 앱미터기'는 4차 산업혁명기에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는 택시업계의 발전과 상생을 위한 고민에서 시작됐다"며 "급변하는 시대에 택시업계의 발전과 스마트한 택시이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홍석 도시교통실장은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 도입으로 택시산업의 경쟁력은 한층 높아질 것"이라며, 앞으로 "앱미터기에 기반한 다양한 택시 서비스 발굴에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빈차).
서울형 하이브리드 앱미터기(요금).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