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Vertical View
제철 맞은 캘리포니아산 체리롯데마트, 비행기 타고 날아온 '과일의 다이아몬드'…코랄 · 로얄 헤이젤 등의 조생 품종 판매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5.22 16:13
  • 댓글 0
   
▲ 22일 롯데마트 서울역점에서 모델들이 '캘리포니아산 체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 제공 = 롯데쇼핑)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롯데마트는 항공직송해 신선함을 담은 캘리포니아산 체리를 1만2900원(650g, 1팩)에 판매한다고 22일 전했다.

5월부터 6월까지가 제철인 캘리포니아산 체리는 캘리포니아의 풍부한 햇살을 받고 자라 당도가 높고, 알이 굵은 것이 특징이다.

롯데마트에서 이번에 수입한 캘리포니아산 체리는 코랄(Coral), 로얄 헤이젤(Royal Hazel) 등의 조생 품종(일찍 나오는 품종)이다.

마트 관계자는 "체리는 '과일의 다이아몬드'라고 불릴 정도로 비타민, 안토시아닌 등 다양한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다. 또 알이 크고, 표면에 주름이 없으며, 선명한 빛을 띠는 체리일수록 품질이 우수하다"면서 "항공기로 직송받아 신선함을 유지시켰다"고 말했다.

22일 롯데마트 서울역점에서 모델들이 '캘리포니아산 체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 제공 = 롯데쇼핑)
22일 롯데마트 서울역점에서 모델들이 '캘리포니아산 체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 제공 = 롯데쇼핑)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