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음성군 2020년 보통교부세 산정 위한 중앙-지방 합동 작업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행안부가 음성군 특별교부세 교부 사업 점검 및 현장 실사도
  •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항원 기자
  • 승인 2019.06.14 15:00
  • 댓글 0
【음성=서울뉴스통신】 조항원 기자 = 음성군은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2020년 보통교부세 산정을 위한 기초통계 중앙-지방 합동 검증 작업’을 음성군 문화예술회관에서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보통교부세는 특별교부세, 부동산교부세, 소방안전교부세와 함께 지방교부세(내국세의 19.24%)의 한가지로 일반재원 수입으로 충당할 수 없는 부족분을 보전해 주는 재원이다.

행정안전부 및 전국 지자체 담당자들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이번 합동 작업은, 중앙통계와 지자체 입력통계 간 일치 여부, 통계대장 및 증빙자료 확인, 증감통계 원인분석 등을 통해 보통교부세 산정 자료 활용을 통해 보통교부세 산정을 하게 된다.

합동작업 기간 행안부에서 음성군 특별교부세 교부 사업에 대한 점검과 지원 건의 사업에 대한 현장 실사도 이루어질 예정이다.

음성군은 올해 2018년 대비 12% 증가한 1천757억원(정산분 포함)의 보통교부세를 확보했다.

군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현안 사업 발굴과 중앙부처를 수시 방문해 적극적으로 건의하는 등 지방교부세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항원 기자  hwjho123@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항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