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ㆍ경남
밀양지역자활센터, 컵플랜트 사업 업무 협약
  • 부산경남 취재본부 문형모 기자
  • 승인 2019.06.14 15:00
  • 댓글 0
   
【부산ㆍ경남=서울뉴스통신】 문형모 기자 = 밀양지역자활센터(센터장 박종근)는 휴대용 공기정화 식물 제작업체인 ㈜배송의 민족(대표 강종철)과 ‘컵플랜트 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컵플랜트’는 공기정화 효과가 있는 수생식물을 휴대가 용이하도록 컵에 옮겨 심은 미니 화분이다. ㈜배송의 민족에서 컵플랜트 재료를 제공하면 밀양지역자활센터에서 기초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의 인력을 고용해 컵플랜트를 만들게 된다.

이 사업을 위해 밀양지역자활센터는 오는 7월부터 30여 명의 근로자를 고용해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강종철 대표이사는 “밀양지역자활센터에서 제작되는 컵플랜트 사업을 활성화시켜 수익금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많은 자활 근로자들이 참여하고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사업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경남 취재본부 문형모 기자  snakorea.rc@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 취재본부 문형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