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중서부
[백롱민원장취임]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백롱민 제 11대 원장 취임환자와 고객의 행복. 교직원이 자랑스러워하는 병원, 새로운 헬스케어 패러다임 제시하는 병원 구축 최선 일성
  • 김대운 대기자
  • 승인 2019.06.14 17:32
  • 댓글 0
   
▲ 분당서울대병원 백롱민 신임 원장이 취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분당서울대병원
【성남=서울뉴스통신/김대운 기자】분당서울대학교병원 백롱민 신임 원장의 취임식이 지난 13일(목) 오후 4시 병원 지하 1층 대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취임식에는 오세정 서울대학교 총장 및 전임 원장을 비롯한 내외빈과 교직원 300여 명이 참석했다.

백롱민 원장은 2008년부터 2013년까지 분당서울대병원 진료부원장을 역임하고, 2016년부터 2019년까지는 연구부원장으로서의 역할을 하며 병원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와 강력한 추진력을 선보였다.

특히, 헬스케어혁신파크에서의 융·복합 연구 및 미래 헬스케어 산업화를 위한 다각적인 활동을 추진했다.

백롱민 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분당서울대병원은 환자의 건강과 행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끊임없이 미래의료를 개척해 나가는 일에 앞장서 왔던 만큼, 이제는 한 차원 높은 수준의 내실을 다질 때”라며 “데이터 기반 연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정부가 주도하고 있는 의사과학자 양성 사업 등에 발맞춰 융합형 인재를 양성할 뿐만 아니라 학생, 수련의, 전공의, 해외의학자에 대한 임상 및 연구교육 내실화를 위해서도 힘쓰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서 3대 경영방침으로 「환자와 고객이 행복한 최고의 병원」, 「교직원이 자랑스러워하는 병원」, 「새로운 헬스케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병원」을 제시하면서, “병원의 발전과 도약을 위해서는 병원의 구성원 모두가 행복하고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일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교직원 스스로가 자랑스러워하고 사랑하는 분당서울대병원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백롱민 원장은 서울의대를 졸업하고 저명한 성형외과학 교수로서 의학연구와 후학양성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1989년부터 시작된 ‘세민얼굴기형돕기회’의 의료봉사 활동과 전 세계 의료소외계층을 위한 인도주의적 지원을 통해 대통령 표창(2013), 오드리헵번 인도주의상(2014), 베트남 국가우호훈장(2016), 장기려 의도상(2018), 보건의날 기념식 근정포장(2019)을 수상·수훈하는 등 국내외 의료봉사·사회공헌 활동의 가장 모범적인 사례로 꼽히고 있다.

이와 함께 대한민국 보건의료의 발전을 위해 건강데이터, 인공지능을 이용한 정밀의료, 개인맞춤형의료, 빅데이터 등이 연구·활용될 수 있도록 학회, 정부자문위원회, 연구단체 등과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활동하고 있다.

김대운 대기자  dwk0123@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운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