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ㆍ전남
여수해경, 원인미상 스크루 고장 레저보트 긴급구조ㆍ예인선상 낚시 후 입항 차 이동 중 원인 미상 스크루 고장 일으켜.표류
  •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철수 기자
  • 승인 2019.06.19 08:05
  • 댓글 0
   
【서울뉴스통신】 이철수 기자 = 해경이, 여수 해상에서 원인 미상 스크루 고장으로 표류 중인 2톤급 레저보트 승선원 2명 구조하고 긴급 예인했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에 따르면, “어제 오후 6시 49분경 여수시 화정면 적금도 서쪽 150m 앞 해상에서 S 호(2톤급, 승선원 2명)가 원인 미상의 스크루가 고장이나 표류 중이라며 선장 김 모(41세, 남) 씨가 119종합상황실을 경유해 해경에 신고하였다”고 18일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신속히 돌산해경파출소 구조정을 사고해역으로 급파하였으며, 선장 상대 구명동의 착용과 2차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긴급 투묘를 요청하였다.

현장에 도착한 돌산해경파출소 구조정은 승선원 및 선체 파공여부 등 이상이 없음을 확인 후 약 1시간가량 예인하여, 여수시 화정면 당두항 안전지대에 계류 조치하였다.

해경 관계자는 “선장 상대 음주 여부 확인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레저보트 운항자는 출항 전 연료 및 각종 항해ㆍ기관장비 등 필히 점검하고, 안전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구명조끼 필히 착용하고 바다에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레저보트 S 호는 같은 날 오후 2시경 여수시 백야도항에서 출항, 적금도 인근 해상에서 선상 낚시 후 입항차 이동 중 원인 미상 스크루 고장으로 표류하게 되었다.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철수 기자  lcs1931@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철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