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2019년 충청북도 2회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충북도의회 제1차 건설환경소방위원회 개의하여 심사·의결
  •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
  • 승인 2019.08.23 07:20
  • 댓글 0
   
【충북ㆍ세종=서울뉴스통신】 박선영 기자 = 충북도의회 건설환경소방위원회(위원장 이수완)는 22일 제375회 임시회 제1차 건설환경소방위원회를 개의해 위원회 소관 소방본부, 균형건설국 등 5개 실국에 대한 제2회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하고, 조례안을 가결했다.

예산안 심사에서 윤남진 의원(더불어민주당, 괴산)은“올해 들어 유래 없이 심각한 수준에 이른 미세먼지로 인해 추경에 대책사업으로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전기자동차 및 수소자동차 구매지원 등 도민 건강 및 안전과 관련한 사업이 많이 편성됐다”며“미세먼지 저감으로 쾌적한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효율적으로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윤남진 의원은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 반납제도와 관련하여 고령운전자 나이가 들수록 시력이 퇴화할 수 밖에 없고 외부의 자극에 대한 반응속도가 떨어질 수 밖에 없는 것이 일반적 현실이다.”며“그렇지만, 대도시에는 대중교통이 잘 되어 있어 어느 정도 가능하지만, 군 단위에서는 철저한 검토 및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김기창 의원(더불어민주당, 음성2)은“재난안전체험관이 도민안전 교육의 메카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차질 없는 사업을 추진해달라”고 주문하고,“체험관 개관 이전에 진입도로확장 및 부지 내 문화재 표본・발굴 조사 등 문제점을 해결하여 이용에 불편이 초래되지 않도록 해달라”고 강조했다.

오영탁 의원(자유한국당, 단양)은“IOT 기반 지능형 소화전 구축은 각종 화재 시 용수 보급을 위해 사용되고 있는 소화전 인근 주·정차 차량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좋은 정책으로, 도내 모든 지역에 도입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해서 첨단 재난대응체계 구축에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  suny1849@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