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충주시·건국대LINC+사업단, ‘청년실태조사’ 협약청년정책 기초자료 활용, 청년층 사회경제 조사 연구
  •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영하 기자
  • 승인 2019.08.23 07:47
  • 댓글 0
【충주=서울뉴스통신】 조영하 기자 = 충북 충주시는 23일 시청에서 건국대학교 LINC+사업단과 ‘충주시 청년실태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충주시 청년실태조사는 청년들의 특성이 반영된 실현가능한 정책목표과 비전을 설정해, 체감도 높은 청년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지역사회 내 청년층의 주거, 일자리, 결혼, 참여 및 권리보호 등에 대해 조사‧연구하는 사업이다.

내용에는 충주시 청년 기본현황에서부터 청년정책 추진 현황과 청년정책에 대한 수요자의 욕구‧인식, 국내외 청년정책 선진사례 분석 등을 포함하고 있다.

특히, 이번 조사‧연구는 시와 대학이 함께 협력‧추진하는 만큼 시가 보유한 다양한 자료와 건국대가 보유한 전문 인력 지식을 활용해, 충주시 청년문제에 대해 보다 체계적이고 폭넓은 연구가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건국대학교 LINC+사업단은 지난 2017년부터 교육부의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 Leaders in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에 선정돼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을 목표로 다양한 사업을 펼쳐오고 있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영하 기자  ccleader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조영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