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Vertical View
현대백화점, 전국 13개 전통시장에 장바구니 1만여 개 지원양천구 목사랑시장, 서대문구 영천시장, 성북구 시장연합회, 강동구 시장연합회 등에 물품 지원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09.08 13:12
  • 댓글 0
   
▲ 8일 서울 양천구 목사랑시장에서 상인과 현대백화점 직원이 '우리가 그린 내일' 장바구니를 함께 선보이고 있다.(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현대백화점은 전국 10개 점포 주변 전통시장에 자체 제작한 '우리가 그린 내일' 장바구니 총 1만2천500개를 전달했다고 8일 전했다.

현대백화점 지난 2016년부터 전통시장 영업활성화를 위해 장바구니를 비롯해 앞치마·보냉팩·봉투 등 다양한 물품 지원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현대백화점과 결연을 맺은 전통시장은 총 13곳이다. 양천구 목사랑시장(목동점), 서대문구 영천시장(신촌점), 성북구 시장연합회(미아점), 강동구 시장연합회(천호점), 구로구 구로시장·남구로 시장(디큐브시티), 부천 중동시장(중동점)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성남시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성남지역 내 전통시장 환경 개선 지원사업도 진행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현대백화점은 성남시 내 전통시장 3곳(성남중앙시장·단대전통시장 ·금호행복시장)에 음식물 쓰레기 절감을 위한 '대용량 음식물 건조기'를 무상으로 설치해주고, 매장용 행거·진열장·물품보관함 등 백화점에 사용되는 집기를 재활용해 기증할 예정이다.

8일 서울 양천구 목사랑시장에서 상인과 현대백화점 직원이 '우리가 그린 내일' 장바구니를 함께 선보이고 있다.(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