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ㆍ충남
중구의회, 제221회 임시회 개회…15일간 일정 돌입2019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및 일반안건 등 총 20건 심의
  •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
  • 승인 2019.09.17 17:25
  • 댓글 0
   
【대전ㆍ충남=서울뉴스통신】 조윤찬 기자 = 대전중구의회는 17일 오전 11시 제221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개회하고 내달 1일까지 15일간의 일정으로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에는 2019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포함한 총 20건의 안건을 심의할 예정이며 일반안건 중 의원발의조례는 9건이다.

그 내용은 ▲대전시 중구의회 업무추진비 공개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정종훈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시 중구의회 의원 윤리강령 및 윤리실천규범 등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대전시 중구 결산검사위원 선임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전시 중구 조례 입법평가 조례안(김연수 의원·자유한국당) ▲대전시 중구의회 행정정보 교류협력 증진 조례안(정옥진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시 중구 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안선영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시 중구 스포츠클럽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김옥향 의원·자유한국당) ▲대전시 중구 착한가격업소 지원에 관한 조례안(조은경 의원·자유한국당) ▲대전시 중구 병역명문가 예우를 위한 조례안(안형진 의원·자유한국당) 등이다.

그리고 임시회에 제출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규모는 179억6000만원이 증액된 4749억8200만원으로 상임위원회 예비심사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0월 1일 제2차 본회의에서 확정한다.

서명석 의장(무소속)은 개회사에 앞서 일본 정부의 명분 없는 경제보복을 강력히 규탄하며 일본 정부의 책임 있는 행동을 촉구한 후“구민들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여서 다양한 의견들이 구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심도 있고 내실 있는 심사를 통해 생산적인 의정활동이 될 수 있도록 매진해 주길 바란다”고 동료 의원들에게 당부했다.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  ycc925@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충남 취재본부 조윤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