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ㆍ전남
목포자연사박물관, 하반기 교육 프로그램 운영학교 밖에서 만나는 체험형 교육 기회 제공
  • 광주전남 취재본부 김명진 기자
  • 승인 2019.09.18 07:04
  • 댓글 0
   
【광주ㆍ전남=서울뉴스통신】 김명진 기자 = 목포자연사박물관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과학실험 중심의 ‘토요자연사교실’과 자연의 소중함을 배우는 ‘자연환경교실’을 운영한다.

이번 교육은 초등 교과과정에서 배우는 지구과학, 자연과학을 연계하여 박물관 특성에 맞게 프로그램을 구성하였다.

교육은 오는 21일부터 12월 21일까지 매주 토요일에 진행된다.

토요자연사교실은 1~4학년 4개 과정으로 총 7차시 강좌를 진행하며 ‘지진 경보기 만들기’‘빛의 합성과 옵티컬 아트’ 등 각 학년별 눈높이를 맞춘 커리큘럼으로 구성하였다.

자연환경교실은 초등학생 통합과정으로 총 6차시 강좌를 마련하였으며, ‘숲속의 분해자를 찾아라’ 우리 지역의 식물 알기 등 강좌로 자연을 몸소 배우는 기회를 제공한다.

교육비는 토요자연사교실은 7만7천 원이고 자연환경교실은 6만6천 원으로 과정당 16명을 선정해 추후 별도로 안내한다.

교육과 관련된 상세한 정보는 목포자연사박물관 홈페이지(http://museum.mokpo.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서를 내려 받아 9월 17일(화) 9시부터 전자우편(hykim5411@korea.kr)으로 제출하면 된다.

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에서만 배울 수 있는 학교 밖 체험교육으로 자라나는 학생들이 과학에 흥미를 갖고, 자연의 신비와 소중함을 아는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전남 취재본부 김명진 기자  kim9947@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 취재본부 김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