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동북부
의정부부대찌개 축제 전격 취소 결정
  • 경기동북부 취재본부 최인영 기자
  • 승인 2019.10.11 22:50
  • 댓글 0
   
【의정부=서울뉴스통신】 최인영 기자 = 의정부시가 오는 26일 개최예정이던 의정부부대찌개 축제를 아프리카 돼지열병 여파로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올해 14회째를 맞이할 예정이었던 의정부시의 대표 음식 축제인 의정부 부대찌개축제는 매년 3만 명이 넘는 방문객과 시민이 참여하던 축제였으나 경기북부 내 아프리카 돼지열병 발병으로 인하여 전염병 확산을 막고자 시 관계자와 부대찌개 거리 업소 업주들은 긴밀히 협의한 끝에 결단을 내렸다.

의정부시는 축제를 한때 11월초로 순연 연기하는 방안도 검토 하였으나, 의정부시 전 공무원이 아프리카 돼지열병의 효과적인 방역 및 경기 이남으로의 전파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작업등에 투입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이동차량 통제 등을 위해서는 축제 취소가 불가피한 점도 반영해 결정했다.

장연국 위생과장은 “부대찌개 업주 분들이 경기북부 돼지열병 발병사태의 심각성을 잘 이해하고 계시고, 확산방지를 위한 축제 취소에 적극 동의해 주신 데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매년 10월경 의정부시 부대찌개 거리에서 열리는 의정부부대찌개 축제는 해마다 색다른 테마로 개최하였으며, 올해는 부대찌개 2천원 할인행사, 캐릭터 굿즈 증정, 각 나라 음식 체험부스 등이 열릴 예정이었다.

경기동북부 취재본부 최인영 기자  snakorea.rc@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동북부 취재본부 최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