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옹진군, 농업인의 날 취소
  • 인천 취재본부 이창호 기자
  • 승인 2019.10.15 12:10
  • 댓글 0
   
【인천=서울뉴스통신】 이창호 기자 =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오는 11월 6부터 7일까지 예정된 ‘24회 옹진군 농업인의 날’ 행사를 취소하고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300여명의 농업인들이 모여 한해 농사를 뒤돌아보고 모범농업인을 포상·격려하며 농업정보를 공유하는 등 농업인들의 자긍심을 높이는 큰 행사로 매년 추진되었다.

하지만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파주, 연천등 수도권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인천광역시와 가까운 강화지역에서 발생해 전량 살처분 되는 등 ASF의 방역을 위해 많은 고심 끝에 행사취소를 결정했다.

이번 행사 취소에 대한 한 농민은 “기다려왔던 농업인의 날 행사가 취소돼 아쉽지만 우리 지역의 돼지 농가가 안전한 것이 우선으로 생각되므로 다음 농업인의 행사를 기대해본다”고 고 전했다.

옹진군농업기술센터의 관계자는 “우리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인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차단방역을 하여 내년의 농업인의 날은 풍년 농사와 더불어 축산농가들도 즐거운 마음으로 농업인의 날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행사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인해 인천시도 농업인의 날 행사를 취소했다.

인천 취재본부 이창호 기자  rgl1004@nate.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 취재본부 이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