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충북도, 수출 다변화를 위한 베트남 무역사절단 파견수출유망품목 공동마케팅 수출상담회 개최
  •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
  • 승인 2019.11.10 23:58
  • 댓글 0
   
【충북ㆍ세종=서울뉴스통신】 박선영 기자 = 충청북도와 충청북도기업진흥원은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도내 수출기업 10개사로 구성된 ‘2019 수출유망품목 공동마케팅 무역사절단’을 베트남 하노이에 파견하여 수출상담회를 개최, 베트남시장 개척 및 수출촉진을 위한 해외 마케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무역사절단 파견은 수출유망품목 공동마케팅 사업의 일환으로 11월 6일 베트남 하노이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1:1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여 현지 유력 바이어들과 상담을 통해 한화 약 160억원의 수출상담과, 한화 약 54억원의 수출계약 추진실적을 거뒀다.

특히, 참여기업 중 유니크바이오텍(영동군), 선앤두(충주시), 한얼코스메틱(충주시) 등은 베트남 바이어와 상호업무 협력을 위한 총 5건의 MOU를 체결하였고 향후 샘플 검토 후 1,331천달러(15억) 상당의 계약체결이 가능할 전망이다.

수출유망품목 공동마케팅사업은 충북 수출기업 10개사를 선정, 베트남 하노이 대형마트에 공동 쇼케이스를 설치·운영하여 참여기업 수출상품을 3개월간(9월~11월) 홍보·전시하며 현지 소비자의 반응을 조사하는 사업이다.

도 관계자는“일본 수출규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한국상품에 대한 호감도가 높은 베트남 등 신남방시장에 도내 기업 진출을 적극 지원하는 등 수출시장 확대와 다변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  suny1849@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박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