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톱 기사
경상수지 9개월 연속 전년비 흑자폭 축소10월 경상수지 78억3000만달러 흑자…전년비 흑자폭 16억5000만달러 축소
  • 이상숙 기자
  • 승인 2019.12.05 09:00
  • 댓글 0
   
▲ (자료 제공 = 한국은행)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10월 경상수지가 6개월 연속 흑자를 나타냈으나, 전년동월대비 흑자폭은 16억5000만달러 축소됐다. 경상수지 흑자 축소세는 지난 2월부터 9개월째 이어지고 있다.

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10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우리나라 10월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78억3000만달러 지난 5월부터 6개월 연속 흑자를 나타냈다. 하지만 지난해 같은달(94억7000만달러)보다는 흑자 규모가 16억5000만달러 줄었다.

경상수지가 1년 전보다 큰 폭의 흑자를 내지 못하는 건 상품수지 흑자가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상품수지 흑자규모는 80억3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달 105억2000만달러에서 80억3000만달러로 축소됐다. 지난해 같은 달보다 흑자폭은 24억9000만달러 줄었다.

글로벌 교역량 및 제조업 위축, 우리나라의 주력 수출품목인 반도체와 석유제품 등의 단가 하락으로 10월 수출액은 491억20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83억6000만달러(14.5%) 감소했다. 전년동월대비 기준 11개월 연속 감소했다.

10월 수출물가지수를 보면 전년동월보다 반도체 -34.0%, 석유제품 -20.7%, 화공품 -13.6%, 철강 -12.8%로 떨어졌다.

수입액은 410억9000만달러로 전년동월대비 기준 6개월 연속 감소했다. 지난해 12월(469억6000만달러)보다 58억7000만달러(-12.5%) 감소했다. 전월 감소폭(2.4%)보다 확대됐다. 유가 하락 영향으로 원자재 위주로 감소했다.

서비스수지 적자규모는 운송수지와 지식재산권사용료수지의 개선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2월 -20억6000만달러에서 -17억2000만달러로 축소됐다. 전년동월대비 적자폭이 3억4000만달러 줄었다.

운송수지 -4000만달러로 전년동월대비 적자폭 1억7000만달러 축소됐다. 통관수입 물동량 감소로 화물운송지급 감소했다. 운송지급은 22억달러로 전년동월대비 4억1000만달러 감소했다.

중국인 동남아인 위주의 입국자수 증가세 지속되는 가운데에서도 여행수지가 -8억2000만달러로 집계되어 전년동월대비 적자폭 4000만달러로 축소했다.

여행수입은 18억 달러를 나타냈다. 입국자수가 166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8.4%증가, 전월비로는 13.6% 증가했다. 중국인 입국자는 57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9.4% 증가, 전월비 4.9% 증가했다. 동남아인 입국자는 49만명으로 전년동월비 14.5% 증가, 전월비로는 43.3% 증가했다. 일본인 입국자는 25만명으로 전년동월비 -14.4% 감소, 전월비로는 -1.0% 감소했다.

여행지급은 26억1000만달러로 출국자수가 전년동월대비 8.3% 감소했다. 235만명에서 215만명으로. 이중 일본행 출국자수는 57만명에서 20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65.5% 감소했다.

본원소득수지 흑자규모는 국내 기업과 투자 기관들이 해외 현지법인으로부터 받은 배당수입 증가 등으로 전년동월 14억1000만달러에서 18억3000만달러로 확대됐다. 전년동월대비 흑자폭은 국내 기업 및 투자기관의 해외로부터의 배당금 수취로 4억1000만달러 확대됐다. 투자소득수지 19억달러, 투자소득수입 32억4000만달러 증가했다. 이전소득수지는 3억1000만달러 적자를 시현했다.

10월까지 누적된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496억7000만달러다. 지난해 같은기간 흑자 규모 674억2000만달러보다 177억5000만달러 감소했다.

금융계정은 102억4000만달러 순자산이 증가했다. 내국인 해외직접투자가 22억4000만달러 증가하고, 외국인 국내직접투자는 12억달러 증가했다. 내국인 해외증권투자가 34억9000만달러 증가하고, 외국인 국내증권투자는 6억6000만달러 증가했다. 파생금융상품은 3억3000만달러 감소했다. 기타투자 자산이 41억6000만달러 증가하고, 부채는 20억6000만달러 감소했다. 준비자산은 4억9000만달러 증가했다.

(자료 제공 = 한국은행)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