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Vertical View
밸런타인 데이에 맨투맨과 초콜릿이 만나맨투맨 티셔츠에 프랑스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 '오 샤 블루' 고양이 캐릭터 그려
  • 이상숙 기자
  • 승인 2020.02.11 14:55
  • 댓글 0
   
▲ 11일 오전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모델이 '오샤블루 맨투맨·에코백·초콜릿'를 소개하고 있다.(사진 제공 = 롯데백화점)

【서울=서울뉴스통신】 이상숙 기자 = 롯데백화점은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본점·잠실점 등 6개 점포 '비이커' 매장에서 초콜릿 브랜드 '오 샤 블루'와 여성 패션 편집숍 '비이커'가 협업해 만든 맨투맨 티셔츠와 에코백을 선보인다고 11일 전했다.

​ 콜라보 상품은 재고 소진시까지 판매한다. '오 샤 블루'는 10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프랑스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로 제품에 파란 고양이 캐릭터가 그려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비이커'와 '오 샤 블루'가 협업한 맨투맨과 에코백에는 '오 샤 블루'의 고양이 캐릭터가 그려져 있으며 가격은 맨투맨 티셔츠가 8만5000원, 에코백이 3만6000원이다.

행사 기간 동안 비이커 매장에서 '오 샤 블루' 초콜릿도 함께 판매할 예정이다.

11일 오전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모델이 '오샤블루 맨투맨·에코백·초콜릿'를 소개하고 있다.(사진 제공 = 롯데백화점)

이상숙 기자  88rss@daum.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