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ㆍ방송
김래원의 미스터리 영화 '희생부활자' 촬영지, 서울 '카페베네 홍은사거리점' 앞 '화제'
  • 박태선 기자
  • 승인 2017.11.07 09:07
  • 댓글 0
   
【서울=서울뉴스통신】 박태선 기자 = 북미에 이어 오는 10일 대만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희생부활자'의 예고편이 공개된 가운데 '희생부활자' 스틸에 나온 '카페베네 홍은사거리점'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스틸은 김래원이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에 위치한 카페베네 홍은사거리점 앞에서 김해숙을 업고 있는 장면을 담고 있다.

스틸 속에는 화살표가 그려진 표지판과 빨간불이 들어온 신호등을 배경으로 김래원이 김해숙을 등에 업은 채 다급한 표정을 짓고 있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북미에 이어 오는 10일 대만에서 개봉할 미스테리 영화 '희생부활자'는 김래원(서진홍), 김해숙(명숙) 주연으로 곽경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영화 '희생부활자'는 7년 전 강도 사건으로 살해된 엄마가 살아 돌아와 자기 아들을 공격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영화 '희생부활자'는 박하익 작가의 소설 '종료되었습니다'를 영화화한 작품으로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미스터리 영화' 중 검색 인기순 1위를 차지했고, 네이버에서 '미스테리 영화' 검색 시 첫 번째 연관검색어로 등장해 화제가 되고 있다.

온라인상영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해 안방극장을 점령한 영화 '희생부활자'. 한 장면의 사진에서 팬들은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에 위치한 카페베네를 만나고 김래원의 다급한 표정을 추억한다.

박태선 기자  tsbark1@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