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단양군, 제13회 단양마늘축제 평가보고2만5천명 방문 추산, 2억5460만원 단양마늘 판매
  •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
  • 승인 2019.09.01 13:28
  • 댓글 0
【단양=서울뉴스통신】 이동주 기자 = 2019 제13회 단양마늘축제의 평가보고회가 지난달 30일 열렸다.

이날 평가보고회에는 문성호 농협단양군지부장을 비롯해 임재춘 농업인단체협의회장, 이명휘 단양마늘 동호회장, 농산물마케팅사업소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군에 따르면 축제기간인 7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전국 각지에서 약 2만5000명의 관광객이 방문했으며 주최 측 추산 2억5460만 원의 단양마늘을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단양마늘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농협단양군지부, 영농조합법인 단양마늘동호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축제는 단양읍 생태체육공원에서 20여 개의 다채로운 행사로 치러졌다.

(사)사회적기업학회에서 분석한 방문객 대상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특성부문에서 연령별 분포는 50대와 60대가 각각 26.1%와 26.4%로 가장 높았던 반면 30대부터 40대까지는 전체 방문객의 30.4%를 차지해 청장년층(30∼40대) 방문객을 유치하기 위한 새로운 이벤트가 필요한 것으로 보였다.

프로그램 부문에서는 올해 처음 시도한 마늘치맥 콘서트에서 7080세대는 옛 향수를 젊은 세대는 새로운 재미를 더해 전 세대가 소통할 수 있었단 의견이 주를 이뤘으며 한 여름밤 자연과 어우러진 야외 영화상영(말모이)은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다고 응답했다.

판매·전시행사 부문에서는 농산물 가공센터에서 개발한 마늘잼 시식행사가 인기를 끌었다. 마늘잼 구매의향이 있다는 응답이 93%에 달했으며, 지불 가능가격은 1만원 미만이 48.8%로 가장 높았다.

이외에도 마늘 건조에 노동력을 50%정도 절감할 수 있는 가변형 열풍건조시스템 시운전 행사는 마늘재배 농업인들이 큰 반응을 보였다.

이번 설문조사는 14세 이상 축제에 참여자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총 300부 중 20부의 불성실한 답변을 제외한 280부의 내용을 토대로 최종분석에 사용했다.

올해 단양마늘은 잦은 가뭄과 이상고온 현상에도 불구하고 비교적 작황이 무난해 2600여t(2018년 1880t)이 수확된 것으로 집계됐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  snakorea.rc@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