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21대 총선] 이필용 전 음성군수 중부3군 출마 선언공정한 경선…"깨끗한 승복 현재 예단하기 어렵다"
  •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
  • 승인 2019.12.12 15:57
  • 댓글 0
   
▲ 이필용 국회의원 출마예정자
【음성=서울뉴스통신】 이동주 기자 = 이필용 전 충북 음성군수가 12일 음성군청 상황실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21대 총선 출마(진천,음성,증평)을 공식 선언했다.

그는 "2번의 도의원과 2번의 군수를 지내면서 지방행정의 장단점과 현안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소신 있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밝혔다.

그는 "대한민국은 이제 정치를 바꿔야 하고, 정치를 바꾸려면 사람을 바꿔야 한다. 그간 정치경험을 토대로 중앙정치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겠다"고 했다.

그는 자유한국당 내 경대수 국회의원과의 대결에는 "공정한 경선만 이뤄진다면 자신있다. 개혁과 변화를 요구하는 당원과 국민이 있기 때문이다"고 했다.

특히 경선 불복 뒤 무소속 출마의견에는 "공정한 경선이 치뤄진다면 이기든 지든 깨끗히 승복하는 게 당연하다. 무소속 출마는 당내 경선룰이 확정되지 않은 상황에서 예단하기 어렵다"고 했다.

그는 충북 음성군 금왕읍 출생으로 쌍봉초와, 무극중, 충주실업고, 고려대학교 농학과를 졸업하고, 7~8대 충청북도의원과 35~36대 음성군수를 역임했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  snakorea.rc@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이동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