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ㆍ세종 주요기사
충북도,13일 돼지유행성설사병 주의보 발령1주령 미만의 새끼돼지에서 높은 폐사율, 제3종 가축전염병…구토와 수양성설사가 특징
  •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
  • 승인 2018.11.13 08:50
  • 댓글 0
   
▲ 충청북도브랜드 슬로건

【충북=서울뉴스통신】 문병철 기자 = 충청북도는 전국에 돼지유행성설사병 발생이 증가하고 큰 일교차로 인한 면역력 저하로 발생이 확산될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13일 돼지유행성설사병 주의보를 발령하고 양돈농가의 주의를 당부했다.

돼지유행성설사병은 환절기 및 겨울철(11~4월)에 집중 발생하며 구토와 수양성설사가 특징적이다.

특히 생후 1주령 미만의 새끼돼지에서 높은 폐사율을 보이며 매년 유행하여 양돈농가에 큰 피해를 주고 있는 제3종 가축전염병이다.

도내 양돈농가에 대하여 어미돼지에 대한 예방접종을 철저히 하고 어린 돼지에서 설사․구토 증상이 보일 경우 즉시 동물위생시험소에 신고하여 검사를 의뢰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도 ․홍보할 계획이다.

충청북도 관계자는 “돼지유행성설사병은 어미돼지에 대한 예방접종을 통해 예방이 될 수 있으므로 예방접종 및 농장간 전파방지를 위한 소독 등 차단방역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  mbc0327@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 취재본부 문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NEWS IN PICTUR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